상단여백
HOME 정치
김두관 의원, 양산 을 국비 예산 1,056억 원 확보양산도시철도사업 등 지역 핵심, 민생 사업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의원>

[국회=임말희 기자]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의원(국회 기획재정위원, 사진)이 양산 지역발전과 주요 사업 추진을 위한 국비 예산 1,056억 원을 확보했다.

3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2022년도 예산안' 중, 경남 양산 을 지역발전 국가예산으로는 △양산도시철도사업(970억) 웅상 지역 주민 삶의 질 향상 △웅상센트럴파크 조성사업(10억) △양산 복합문화학습관 건립(6억 700만원) △창기마을 주차장 조성사업(1억 6,000만원)이 반영됐다.

또,, △삼호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15억 8,000만원) △주남지구 도시재생 인정사업 (9억 7,000만원) △취약지역생활여건개조사업(개곡마을) (1억 2000만원) 등도 반영됐다.

아울러, 신규사업으로 △양산 사송 공공도서관 건립(복합커뮤니티) (40억) △양산 사송 생활문화센터 건립 (7억 2,000만원) △동면 질메 산책로 정비공사 (4억) △영천마을 농로 정비공사 (1억 2,000만원) 등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김두관 의원은 “더 큰 양산을 만들겠다고 주민들께 약속드린 만큼 올 한해 양산 지역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했다”고 밝히면서, “확보된 국비 예산 집행과정까지 꼼꼼히 살펴, 보란 듯이 양산발전을 이루겠다.”고 덧붙였다.

이어, 김 의원은 “웅상 주민 숙원 사업인 부울경 광역철도 사업도 예정대로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대한일보  k7742121@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