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연성대학교 & 유아이티앤(주), 신변보호 플랫폼 시스템 연구 ‘맞손’유기적인 산학협력 체제 구축해 상호협력키로

IT활용한 국민보건 및 신변보호 예방 관련 등
기술연구 위해 지속적인 연구개발(R&D) 협약

[안양=모은아 기자] 경기도 안양에 위치한 연성대학교(총장 권민희) 경찰경호보안학과(교수 김재운/경찰학 박사)와 IT 전문기업 유아이티앤(uitn) 주식회사(대표 최기용)는 국민의 신변보호 플랫폼 시스템을 공동 연구개발(R&D)키로 손을 맞잡았다.

게다가 인적자원, 학술정보와 기술, 시설과 기자재 등의 상호교류 및 활용을 통해 산학 공동발전과 지역사회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유기적인 산학협력 체제를 구축, 상호협력키로 하고 업무협약식(MOU)을 체결했다.

주요 협약 내용은 다음과 같다.

△산학간의 기술정보 교환을 통화 상호 발전적인 산학협력 구축, △학생 현장실습, 현장 견학 및 취업 도모, △교수의 산업체 연수, 연구 및 교재 공동개발을 위한 현장 활동을 협력키로 했다.

또한 △ YSU 핵심역량 기만 교육과정 공동 개발 및 운영지원, △산업체 인사의 겸임교수 및 강사 초빙, △청년직장체험프로그램 참여 협조, △OJT 및 멘토링프로그램 운영 협조, △기타 산학간 발전에 기여되는 사항 등이다.

이와 관련, 이날 서울시 서울숲 ITCT 지식산업센터 유아이티앤(주) 대회의실에서 산학협력 협약식을 맺었다.

이외 연성대학교 측과 유아이티앤(주)는 앞으로 IT를 활용한 국민보건 신변보호 예방에 관련된 기술연구를 위해 지속적인 연구개발(R&D)을 교류키로 협약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