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 4차산업혁명포럼, 메타버스 콘텐츠 산업 활성화 정책 토론회디지털 전환시대, 미래산업 패권 확보위해 메타버스 관련 신산업 육성해야

[국회=윤종대 기자] 이상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대전 유성을)은 21일 국회4차산업혁명포럼ㆍ메타버스감성혁신포럼과 함께 메타버스 콘텐츠산업 활성화를 위한 정책 토론회를 국회의원회관 제9간담회의실에서 개최했다.

이번 토론회는 비대면 문화의 확산과 함께 메타버스가 새로운 미래성장동력으로 주목받고 있는 상황에서 메타버스 콘텐츠 및 산업 진흥 정책을 논의하고 메타버스 생태계 구축 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메타버스감성혁신포럼 김광용 의장은 기조발제 통해 메타버스 산업의 주요 이슈와 국내 정책 추진 현황을 정리하고 메타버스 콘텐츠 산업 활성화를 위해 △메타버스 산ㆍ학ㆍ정 논의체계 구축 △메타버스 콘텐츠산업협회 발족 △메타버스 국제표준 선점 △메타버스 인재 양성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등을 제언했다.

이어진 토론에는 △김정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소프트웨어정책관 △김재현 문화체육관광부 콘텐츠정책국장 △권오병 경희대학교 경영대학 학장 △박명숙 메타버스감성혁신포럼 위원 △김동혁 하이브 법무실장 △빗썸 김태윤 상무가 패널로 참석했다.

이상민 의원은 “코로나19 이후 디지털 전환이 가속화됨에 따라 메타버스가 미래산업의 핵심으로 떠오르고 있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아직 초기 상태인 메타버스와 콘텐츠, 플랫폼, 웨어러블 디바이스 등 관련 산산업을 육성해 미래 산업 패권을 확보해야 한다.”고 밝혔다.

 

대한일보 기자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