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한의사 2,600여명 이재명 후보 지지선언

[국회=모은아 기자] 대한한의사협회 소속 한의사 2,600여명이 이재명 후보 지지선언을 진행했다.

21일 오후 더불어민주당 당사에서 민주당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직능본부 보건복지분과(위원장 서영석 국회의원) 주관으로 진행된 지지선언에는 더불어민주당 중앙선거대책위원회 직능총괄본부장인 김병욱 국회의원과 공이정 강원도한의사회 명예회장(이재명후보를 지지하는 전국 한의사모임 대표)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지지선언을 진행한 2,600여명의 한의사는 지지선언문을 통해 코로나19로 인한 전대미문의 펜데믹 상황 속에서 공공의료가 완벽하게 작동하기 못했다는 점을 지적하며, 이는 현재 보건의료체계가 공정하지 못하다는 증거라고 설명했다.

이에 국민 누구나 보호받을 수 있는 공정한 보건의료체계의 필요성을 언급하며, 공정성을 시대정신으로 내세운 이재명 후보가 적임자라며 지지선언 이유를 밝혔다.

특히, 이재명 후보가 성남시장과 경기도지사로 재직할 당시 공공보건의료에 대한 뚜렷한 의지로 시립의료원 건립, 공공산후조리원 설립, 산후조리비 지원 등의 성과를 만들어냈음을 언급했다.

또한, 경기도의료원 수술실 CCTV 설치 등과 같이 의료계의 패러다임을 바꾸기 위한 노력을 언급하며, 대한민국 보건의료를 도약하기 위한 적임자임을 강조했다.

행사에 함께한 김병욱 직능총괄본부장은 “보건의료는 국민의 안전과 생명에 직결된 부분인 만큼 특정 직능을 중심으로 이뤄지는 것이 아닌, 모든 직능이 함께 힘을 모아서 지켜내야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김 의원은, “이를 위해 한의사 2,600여명이 이재명 후보를 지지하기 위해 모였는데 정말 국민을 위한 보건의료 정책공약을 만드는 데 주력하겠다.”며 지지선언을 축하했다.

대한일보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