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하영제의원, 사천-김포 진에어 28일 신규 취항 확정

[사천=한문협 기자] 국민의힘 하영제 의원은 3일, “진에어가 오는 28일부터 사천-김포노선을 신규 취항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하 의원은 “사람들이 고향을 많이 찾는 설 연휴에 맞추어 취항하게 되어 기쁘다”며, “진에어의 사천-김포 노선 신규 취항이 장기적으로 남해-여수 해저터널 완공과 더불어 큰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진에어 관계자에 따르면, 진에어는 B737-800(189석) 기종을 1일 2회 사천공항에 신규 취항한다. 

항공 운임은 주중 7만 3천원, 주말 8만 6천원, 성수기 9만 7천원으로 지역 주민 등에게는 할인이 적용될 것으로 예상된다.

구랍, 27일 하영제 의원은 오후 국회의원 회관에서 진에어 최정호의 사장에게 김포-사천 노선 취항에 대한 최종 보고를 받았다.

이 자리에서 최 사장은 “당사의 신규 취항으로 더 나은 교통 환경으로 지역 경제의 활발한 경제 활동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에 하영제 의원은 "사천공항 접근성을 위해 경상남도⸱사천시⸱진주시와 협의하여 공항 리무진 등 직행 버스 노선 개설 등 노선 활성화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사천공항은 2020년 9월 25일 하이에어가 운항을 시작해 지역 주민들의 편의가 증대된 바 있다.

 

대한일보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