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영남권
진주시, ‘하모’ 관광홍보대사 위촉개인 유튜브·SNS운영으로 쌍방향 소통 홍보 기대

[진주=조재호 기자] 진주시는 최근 공공미술 전시와 개인 SNS 활동으로 진주를 널리 알리고 있는 진주 관광홍보요원 ‘하모’를 시 홍보대사에 위촉했다.

‘하모’는 진주 진양호와 남강에 서식하는 천연기념물인 수달로, 동의와 긍정의 뜻이 있는 진주지역 방언에서 이름을 따왔다.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며, 용기를 북돋아주는 캐릭터로 이미 전국적인 유명세를 누리고 있다.

특히, 하모는 지난해 금호지와 영천강 공공미술 전시, 카카오톡 이모티콘 모델 등으로 시 홍보에 참여하며, 방송에 얼굴을 알리는 등 왕성한 활동을 펼쳤다.

최근 개인 유튜브 채널 운영 및 SNS 운영을 통해 젊은층을 중심으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시는 하모의 홍보대사 위촉함으로써 친숙하고 긍정적인 이미지로 시정홍보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조규일 시장은 “하모는 코로나19 상황임에도 SNS 및 유튜브 활동을 통해 전국적으로 진주시를 알리는데 크게 기여하고 있다”고 말했다.

조 시장은 “앞으로도 진주 관광의 새로운 비상을 위해 쌍방향 소통으로 진주시를 널리 알려주기를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하모는 현재 진주시 관광진흥과 소속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진주시뿐만 아니라 전국에 진주시를 알리기 위한 특별한 활동을 기획하고 있다.

 

 

대한일보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