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뉴스
한 전총리,"1원도 받은적 없다"

7일 오전 한명숙 전 총리가 서울 마포구 노무현재단에서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전 대한통운 사장으로부터 금품을 받았다는 의혹에 대해 입장을 밝히고 있다.

한 전 총리는 이날 "단돈 1원도 받은 일 없고, 결백하다"고 강변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