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뉴스
구미 해평, 다친 황새 치료중

구미의 철새도래지인 해평면 해평리 소재 지역주민 문 모씨가 지난 15일 오후 3시께 산책도중 날개와 다리를 다쳐 날지 못하는 황새과를 이루는 황새류를 발견, 지역 해평안전센터에 인계했다.

구미소방서(서장 성상인) 해평안전센터는 날개와 다친 다리를 치료한 뒤 곧이어 한국야생 동식물보호관리협회 직원 이 모씨에 안전보호를 맡겼다.

이 황새류는 고아읍에 위치한 모 동물원으로 이송돼 재활치료를 받은 뒤 방사될 전망이다.

<구미=이정수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