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전살법' 속행, 조 모씨,"개 도축, 쇠꼬챙이 못봤다" 증언서울고법 제5형사부 서관 제303호 법정
  • 대한일보
  • 승인 2019.11.05 17:24
  • 댓글 3
기사 댓글 3
  • 또라이들 2019-11-07 15:40:46

    증인 ? ㅋㅋㅋ 웃기고있네 도살자 무서워서 말같지도않은소리하던데? 재판장에 도살자 상인회 다 와있는데 돌아가다 죽을일있냐 ? 똑바로말하게 ㅋㅋㅋㅋ 그리고 개죽일때 사람다 잠들어있을때 죽이고 개들이 짖지못하게 귀, 성대 다 펑하는데 ? ㅋㅋㅋㅋㅋㅋ   삭제

    • 하오리 2019-11-05 23:09:22

      동물을 전기로 도살하지않음
      어케. 도살해야될까
      사회가 소수의약자를 짓밟으려갖은술수를다동원
      하는구나 부디 평등하게 법의잣대로. 판결되기를. 바래본다   삭제

      • bio 2019-11-05 20:06:04

        거칠고 험하게 변질된 이 사회를 공정하게 풀어낼
        법리해법을 노심초사 기다리는 시간 피가마르고
        속이 타늘어가는 기분입니다.어째거나 당 법정의
        소식을 신속하게 알수있게 해준 대한일보에 감사를 드립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