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법원,성폭행 혐의 박준씨 영장 기각

   
<사진=YTN 캡쳐>
성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유명 헤어디자이너 박준 씨에 대해 경찰이 신청한 구속영장 실질심사에서 전격 기각됐다.

5일 서울중앙지방법원의 영장전담 판사는 이날 오후 11시께 박 씨에 대해 청구된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앞서 경찰은 지난해 4월부터 올해 초까지 자신이 운영하는 서울 청담동 미용실에서 여직원 김 모씨를 수차례 성폭행하고, 또 다른 여직원 3명에게도 성추행을 한 혐의로 경찰이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법원에 출석한 박 씨는 혐의를 인정하는지 등을 묻는 기자들의 질문에 "심문을 받고 나서 말하겠다"며 "물의를 끼쳐 죄송하다"고 말했다.
<전경진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