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경제·부동산
창조경제의 견인차 특허출원 20만건 돌파

창의적 아이디어가 성장엔진이 되는 창조경제가 출발한 지 1년, 그 구체적 성과로서 특허 출원이 20만 건을 돌파했다.

이러한 성과는 대기업, 중소벤처기업, 출연 연구기관 등 창조경제 주역들의 활발한 혁신 활동과 창조경제 실현의 조력자로서 특허청(청장 김영민)이 개인과 기업의 혁신적 아이디어와 기술을 지식재산으로 권리화하도록 지식재산 창출 역량을 지원한 노력의 결과물로 나타난 것이다.

특허청이 발표한 '13년도 지식재산 통계 동향 자료에 따르면, '13년도 특허 출원건수는 204,589건을 기록하였는 바, 이는 ‘49년 200여건이었던 특허 출원이 ’80년도에 5,000여건, ’00년에 10만여건을 달성하고, 13년 만에 2배로 도약한 것이다.

특허 출원은 ‘08년에서 ’09년 4.2% 감소했다가, ‘10년 4.0% 증가하며 성장세로 전환된 이후, 최근 4년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13년에는 전년 대비 8.3% 늘어났다.

이러한 특허 출원 증가율은 전 세계 특허 출원을 주도하는 선진국 특허청과 비교해 볼 때, 중국을 제외하고 유럽, 미국보다 높은 수준을 나타내고 있다.
<이기웅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