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경제·부동산
동서발전,권익위 '부패방지 평가' 3년 연속 최우수

한국동서발전(주) (사장 장주옥)는 5일 국민권익위원회에서 주관하는 '2014년도 부패방지 시책평가'에서 1등급을 받아 3년 연속 최우수기관에 선정됐다.

2014년도 부패방지 시책평가는 2013년 11월부터 2014년 10월까지 총 254개 기관을 대상으로 부패방지 관련 7개 분야 28개 세부과제로 평가하며, 동서발전은 부패유발요인 제거 항목 중 반부패 자율시책에서 타 기관보다 높은 점수를 받았다.

특히, 2014년도 부패방지 시책평가는 피평가 대상기관의 확대(신규 40여개 기관), 새로운 평가기준의 도입, 수범사례 도입 실적평가 강화 등 평가기준과 시행력이 강화되어 최우수기관 선정이 주는 의미가 크다.

동서발전은 청렴을 회사의 핵심가치로 삼고, 경영진이 참여하는 윤리 모의법정과 청렴 화상회의를 개최하고 청렴콘서트와 맞춤형 청렴교육을 시행하는 등 차별화된 청렴활동을 전개해오고 있다.

똑-올-법-제(똑바로(正確), 올바로(道德), 법대로(原則), 제대로(責任) 업무처리를 전 직원의 청렴자세로 정립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앞으로도 전 직원 자율 참여형 청렴정책을 적극 추진하여 청렴 최우수 기관을 달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2014년 1월에 국민권익위원회가 발표한 ‘2013년 반부패 경쟁력 평가’에서 29개 공공기관(2그룹)중 1위로 선정된 바 있다.
<유영미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