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호남권
축제식 양식 신품종 개발 본격화신안군,3가지 수산연구사업 추진

신안군은 기존 축제식 양식어업의 한계 극복과 수면의 입체적 활용을 위한 수산연구사업을 추진키로 했다.

이번에 추진하는 연구사업은 기존 물을 가두어 양식하는 축제식 양식방법과 달리 24시간 취.배수가 가능하도록 한 유수식(트랙형) 양식방법으로 해삼과 해삼+개체굴, 새우 등 총 3가지의 양식을 연구한다.

이를 위해 신안군은 수산연구사업비 110백만원을 확보하였으며, 전라남도 해양수산과학원과 위.수탁 계약을 체결했다.

이에 2년간의 연구양식을 추진할 계획으로 하의면 막금지선에 6,600㎡ 규모의 축제식 양식장을 개설키로 했다.

신안군은 지금까지 축제식 활용 가능 양식 중 새우양식에 반해 경쟁력 있는 양식 품종이 없었으나, 이번 기회를 통해 양식품종의 다변화와 함께 평소 불안정한 양식 구조 개선 등 축제식양식의 새로운 변화를 꾀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또한 수산연구양식 성과를 바탕으로 해양수산부 친환경양식 분야 공모사업 응모와 함께 대량생산을 위한 기반구축 등 어가소득창출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신안=박광일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