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정치
강병원 대변인,국회 정상화 속개 첫 기자회견
<더불어민주당의 강병원대변인이 14일 오후 8시30분께 국회 후반기 정상화 속개에 대해 첫 브리핑을 하고 있다.>

"국회 정상화의 닻을 올렸다" 

더불어민주당의 강병원대변인은 14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여야가 42일 만에 드디어 국회정상화의 닻을 올렸다"고 밝혔다.

강 대변인은 이날 "국회의 중심은 국민"이라며 "국민의 참정권 수호라는 헌법적 책무는 여야를 한 테이블로 불러 모았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다음은 강 대변인의 기자회견 전문이다. 

여야의 입장은 달랐지만 고민의 끝은 ‘국민을 위한 정치’였다.

<2018 한반도의 평화와 번영, 통일을 위한 ‘판문점 선언’ 지지 결의안>을 비롯하여 <민생법안>, <추경> 등을 처리할 민생국회로의 정상화에 합의했다.

국민을 위해, 국민만 보고 가는 협치의 길로 들러선 국회에, 국민들도 희망을 걸 것이라고 확신한다. 

더불어민주당은 앞으로도 책임정치의 중심에서 여야 협치를 이끌 것을 국민들께 약속드린다.
<국회=권병창 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