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사회
사랑의 연탄 나누기 릴레이

상주시가 활기차고 생동감 넘치는 직장분위기 조성과 토론을 통하여 열심히 일하는 분위기 조성을 위해 실시하고 있는 직원워크숍이 어려운이웃과 함께하는 사회봉사활동으로 이어지고 있다

상주시청 재난안전관리팀(팀장 정성호)은 22일 시청내 부서별 벤치마킹 보고회 최우수부서로 받은 시상금으로 사랑의 연탄 1,000장을 구입하여 외서면 관내 독거노인, 장애인세대 등 5가구에 각각 200장씩을 직접 팀원들이 가정에 배달하였다

정성호 재난관리팀장은 금번 사랑의 연탄 나누기 행사는 1회 지원으로 끝나는 것이아니라 상주연탄은행(대표 박충오 목사)과 연결하여 향후 지속적으로 관리 및 지원이 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재난안전관리팀은 지난해에도 팀원들이 자발적으로 성금을 모금하여 외남면 일대 소외계층에 사랑의 연탄을 구입하여 배달하였으며 올 봄에는 청리면 소외계층 20가구에 전기,보일러 시설을 점검하는 등 평소 지역사회의 소외계층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사랑을 함께 나누었다

워크숍에 참여한 직원들은 몸은 힘들고 피곤하였지만 우리 주위의 소외된 이웃들을 한번 더 돌아볼 수 있는 기회가 되었고 “사랑은 받을 때 보다 나눌 때 더 큰 기쁨이 된다”면서 앞으로 이런 행사를 정기적으로 개최 할 것을 희망했다  <상주=여인철기자>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