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영남권
하동군,최참판댁·지리산생태과학관 등 추천'토지'무대, 숙박·레포츠시설 연계 할인도

[하동=한문협 기자]하동군은 설 연휴기간 가족과 함께 가볼만한 곳으로 소설 <토지>의 무대 악양면 최참판댁과 동정호, 부부송 걸어보기,지리산생태과학관을 추천했다.

최참판댁에서는 2∼6일 연휴동안 전통 민속놀이, 떡메치기, 소망기원문 달기 등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과 함께 ‘토지’, ‘미스터 션샤인’ 등 드라마 주인공의 복식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또한 화개면 켄싱턴리조트 지리산하동, 청암면 비바체리조트와 옛 북천역∼양보역 레일바이크, 아시아 최장 금오산 짚와이어를 이용하면 상호 숙박료 및 이용 요금 30%를 할인해주는 ‘통합할인권’으로 좀 더 저렴하게 하동을 즐길 수 있다.

아울러 연휴기간 주요 관광지 대부분이 정상 운영되며, 설날 당일 최참판댁은 무료 입장할 수 있지만 야생차박물관, 판소리체험관, 지리산생태과학관, 이병주문학관은 하루 쉰다.

관광시설 운영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군청 홈페이지(hadong.go.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연휴기간 관광지 안내는 종합관광안내소(055-880-2950)로 문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2015년 이후 4년 만에 찾아오는 황금연휴에 대한민국 알프스 하동을 찾는 관광객들이 불편 없이 가족들과 함께 좋은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