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영남권
진주시,무료 ‘사랑의 나무 나눠주기 행사’오는 16일 오전 7시부터 읍면동에서 배부

[진주=조재호 기자] "내 나무를 심어 미세먼지도 줄이자"
진주시는 제74회 식목일을 기념하여 오는 16일 오전 7시부터 30개 읍·면 사무소 및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사랑의 나무 나눠주기 행사’를 개최한다.

올해로 24회를 맞이하는‘사랑의 나무 나눠주기 행사’는 산림청 ‘내 나무 갖기 캠페인’의 일환으로 평소 나무를 직접 심고 키우기 어려운 시민들이 식목일을 즈음하여 보다 쉽게 ‘내 나무’를 심고 가꿀 수 있도록 묘목을 무료로 나누어 주는 행사이다.

시에 따르면 사랑의 나무 나눠주기 행사는 매년 3월 말에서 4월 초에 실시했다.

최근 10년간 평균기온이 상승하고 나무심기에 가장 알맞은 평균기온이 6.5℃인 점, 3월 중순 평균기온이 6.4~7.8℃인 점을 감안하여 올해 행사 날짜를 3월 16일로 정했다.

올해 행사에 배부되는 나무는 시화·시목인 석류·대추나무를 비롯하여 꾸지뽕나무, 감나무, 편백, 영산홍, 동백나무, 헛개나무, 산딸나무 총 9종 2만8,500그루로,  1인당 3그루씩 선착순으로 받아갈 수 있다. 

또한 내 나무 갖기 캠페인에 동참한 한국조경수협회 경남서부지회에서 산딸나무 500그루, 진주시 산림조합에서 영산홍 1,000그루를 헌수하여 보다 많은 시민이 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었다.

시 관계자는“이번 행사가 점점 심해지는 미세먼지로 인한 피해와 이상기후 현상 등 환경오염이 심해지는 요즘 울창한 숲이 주는 공익적 가치를 되새겨 보고 나무를 심고 가꾸는 과정을 통해 자연과 환경의 중요성에 대해 공감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