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 용산 '전망좋은 옥상 카페촌'에서 바라본 석양
<청명한 서쪽하늘을 장식한 석양이 한폭의 수채화를 그려낸다.>
<석양에 옅은 구름으로 드리워진 서쪽하늘>

[용산=권병창 기자] 서울의 랜드마크, 남산자락 용산구 후암동의 '전망좋은 옥상 카페촌'에서 바라본 10월의 가을하늘이 한폭의 수채화를 연상케 한다.

13일 오후 6시께 초가을 맑은 하늘에 드리워진 석양이 손저으면 맞닿을듯 시야에 든 여의도 마천루와 하모니를 이루며, 몽환적인 자연의 아름다움을 선보인다.

<젊은층과 아베크족들이 즐겨찾는 용산구 후암동의 소월길에 조성된 옥상카페>
<10월 하늘의 석양은 그 어느 계절보다 맑고 깨끗한 청초함을 선사한다. 사진은 남산도서관의 원경>
<함초롬히 피어오른 소월길 가로수 사이 자라며 눈길을 사로잡는 노란 코스모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