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친환경 사료첨가용 '한방영양제' 상종가 예감애완견 닭 오리 돼지 소 어류 사료용 '불티' 전망
<사용하기 편리한 비닐용 사료 시제품과 용기용 사료>
<닭과 오리, 돼지 등에 사용되는 환경친화적인 사료 시제품>

주식회사 그린바이오,주식회사 바이오스톤 출시
한방 비타민 영양제 판매생산, 신장매출 두드러져
[권병창 기자
] 인류의 문명물질에 따른 생명선의 연장, 건강한 한방영양제가 불티나는 판매고를 예고하며, 상종가를 예감한다.

첨가제품으로 호평을 얻는 인삼의 효능이 역약과 선악이라는 기록아래 중국 보감보에 기록, 지속가능한 수익고가 점쳐진다.

무공해 무주 천마와 약초 및 약각을 분쇄해 융합한 십전대보 한방으로 동물과 어류는 물론 기타 사료에 첨가하는 영양제로 개발돼 귀추가 주목된다.

쾌적한 자연환경에서 얻은 한방과 융합을 가미해 건강한 가축 및 해양 어류 양식장에 투입되는 등 다용도로 활용될 부푼 꿈에 젖어 있다.

한방사료융합연구의 박용칠발명자는 "혈액순환, 소화, 성장 활성화에 기대이상의 효능을 보이고 있다"며 "가축의 오장 육부에 질병 및 바이러스 예방에도 일정부문 특징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박 발명자는 "첨가되는 주요 재료는 인삼, 천마, 사과, 도라지, 당귀, 토마토 등 10여 종류에 이른다"고 귀띔한다.

<관상용 어류에 시용되는 사료 시제품>

국내 최초 연구개발(R&D)에 성공한 바이오스톤 한방(융합) 비타민 사료첨가 영양제가 선풍적 인기를 예고하는 대목이다.

사업 계획을 뒤로 7년여 동안 사업 프로젝트에 매달린 그는 임상실험을 완료한 데다 영양 첨가제로 손색이 없다는 설명이다.

특징과 효능은 축산, 양식장 등에 사용되는 발명제품의 영양제로 새로운 블로오션으로 긍정적인 반향을 기대한다.

이는 애완견을 주타킷으로 한 십전대보고 고칼슘 영양제의 '그린비타', 금붕어 등 어류에 애용되는 구피 전용사료, 질병 바이러스 예방 및 면역력 강화에 오리와 닭 사료용이 불티날 것으로 전망된다.

박용칠 발명자는 "다년간의 노하우와 제품 생산을 통해 기대이상의 성과와 실효를 거두고 있다"며 "시제품이 1천만 애견인과 농가에서의 반응을 추가진단한 뒤 전국 단위로 네트워크를 확장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