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축산법' 개 품종 제외 대립각,'식용개-반려견 구분을”12일 서울시 청운효자동주민센터 및 청와대 분수대 앞 기자회견

육견협회-동물권단체 반려인모임,청와대 찬반집회
동물보호단체, "개,가축에서 제외 대통령께 요청"
종사자들,"정확하게 구분하지 않고 방임한 결과"
[핫이슈팀
세밑연말을 지나 2020년 1월, 육견 종사자와 반려인모임 등은 '축산법'의 개 삭제 등을 둘러싼 찬반집회로 칼바람속 맞불시위가 이어졌다.

12일 오후 서울시 청와대 분수대 앞과 청운동주민센터 앞을 무대로 양측은 일련의 '축산법' 일부 개정안의 '개' 조항에 대해 첨예한 대립각을 세웠다.

이날 육견 종사자들은 유인물을 통해 "5,300만 국민들이 서로를 배려하고 각자의 직업에 대한 존중과 예의를 가지고 함께 살아가는 것이 도리"라며 "오늘날 거짓 프레임을 씌워 노동자 농민 노인 장애우 서민 국민들의 생존권을 짓밟고 인권을 유린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특히,"사유재산을 강탈하며, 감성 마케팅으로 국민들, 특히 젊은이들과 어린이들까지 속이고, 수백억 후원금 사기행각을 벌이는 무리들이 대낮에 활보하며, 영웅시되는 세상이 됐다."고 성토했다.

<육견협회 집행부가 '식용개와 반려견'이 구분돼야 한다며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그런 후에는 수십억 후원금 프로잭트를 진행하는 미국 등 단체에 돈을 받고 그 개를 되팔아서 ‘한국인=야만인’이라는 프레임을 덧씌우고 국권을 땅에 떨어뜨리는 제2의 이완용 매국노집단이라고 개탄했다.

게다가 국민을 속이며 국회 정치인들을 속이고, 청와대와 대통령도 속이지만, 이제는 사법부마저도 속이며 온 세상을 거짓으로 뒤흔들고 있다며 제기했다.

8천만 장수건강 지킴이를 표방하며 대한육견협회 식용개 사육농민 일동의 주영봉사모총장은 "어떤 이는 그 후원금으로 부동산 투기하고 최고급 외제차를 타고 활보하기도 하고, 또 어떤 이는 여자 친구와 해외여행을 다니면서 후원금의 90%를 쓰기도 하는가 하면, 초호화 메머드급 400억짜리 개집을 경기도 파주시에 짓고 있는 동물보호단체도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그런가하면 개를 구출한다고 사기치고 안락사 아닌 독살을 자행해오던 동물보호단체 대표라는 사람은 누구의 비호를 받고 있는지 모르나 지금도 저렇게 활보하고 있다."고 말했다.

<청와대 앞 청운동주민센터에서 양측이 서로 맞불시위를 벌이고 있다.>
<부산 등지에서 대형버스로 상경한 반려인모임 등은 케어측과 별개로 청와대 앞을 무대로 각종 구호를 외치며 집회를 가졌다.>

주 총장은 "대한민국에서 식용개를 사육하며 평생을 살아온 농민들은 1년 365일 비가 오나 눈이오나 하루도 쉬지 못하고 일만하고 일만하며 살아온 배운 것 없고 가진 것 없고 힘도 없고 능력도 없고 배경도 없는 말 그대로 아무것도 없는 잡초처럼 일만하면서 살아온 이 땅의 가장 작은 자, 민초들"이라고 강조했다.

주요 골자로는 △60년대 축산법이 생긴 이래 지금까지도 여전히 식용 개는 축산법령에서 가축ㆍ축산물의 법적지위를 가지고 있는 당당한 5대 축종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가축이며 축산물인 식용개의 사육ㆍ 전기도축ㆍ유통ㆍ식용은 역사유래 지금까지도 여전히 합법이라고 말했다.

그외 △국민을 속이고 대통령님과 청와대 및 행정부도 속이고 국회 입법부도 속이고 사법부도 속이고, 농민들의 사유재산을 강탈하여 안락사 시키고, 감성 마케팅으로 대국민 사기극으로 수백억 후원금을 갈취하는 동물보호로 위장한 동물보호단체의 만행을 규탄하며 철저한 진상조사와 함께 강력한 처벌을 촉구했다.

그는 △개의 전기도살도 여전히 합법임을 천명했다.

다만, 주둥이에 전기봉을 물리고 방혈을 하지 않았던 <방법>에 대해서만 잔인한 도살이라고 판결했을 뿐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같음에도 불구하고 전살법 판결에 대한 과대ㆍ왜곡 편향된 언론ㆍ방송보도 행위를 즉각 중단하고 바르게 보도할 것을 촉구했다.

이에 청와대와 정부, 국회 입법부는 개의 도살에 대한 분명한 방법을 제시하고 관리감독의 책임을 다할 것을 촉구했다.

그는 △위장 동물보호단체들이 주장하는 90%는 새빨간 거짓말로 국민을 속이고 감성 마케팅으로 후원금 강탈하는 대국민 사기 행위이며, 국민ㆍ농민ㆍ노동자 서민들의 삶의 터전을 짓밟고 인권을 유린하는 범죄 집단일 뿐"이라고 성토했다.

이에 검찰과 경찰에서는 즉각 수사하고 구속하라고 촉구했다.

<동물보호단체의 오모씨가 손팻말을 들며 개식용 금지를 외치고 있다.>
<동물권단체 케어가 경찰의 저지에도 불구,육견협회쪽으로 향하고 있다.>

그는 △온갖 민원을 유발하고 겁박하고 괴롭혀서 몇 마리 개를 길러 생계를 이어가는 노인 여자 장애우에게 포기각서 쓰게 하고 개를 강탈하여, 후원금 갈취 후에는 미국 등에 개를 되팔아먹음으로써 국권을 땅에 떨어뜨리는 위장 동물보호단체의 제2의 이완용 매국노 행각을 즉각 중단시키고 수사하여 발본색원하라고 거듭 요구했다.

△이와 같은 국민적 갈등과 사회적 혼란의 원인은 식용개와 반려견을 정확하게 구분하지 않고 방임한 결과이며, 해결책은 식용개와 반려견을 각각 구분하고 관리감독의 책임을 다할 것을 전국민의 이름으로 명령한다고 말했다.

주 총장은 이밖에 소화 흡수율이 월등하기에 지금도 수술 후 또는 환우 회복보양식으로 권장했다.

실제로 항암치료를 받는 환우들께는 절대적으로 필요한 동물성 단백질이라고 암 전문의께서 권장한다. 
피부미용에 좋은데다 관절건강에 최고라고 말했다.

이에 앞서 동물권단체 케어는 "개를 가축에서 제외해야 마땅하다."며 "1,000만 이상의 반려인들에게 전달했던 대통령의 약속이며, 그 반려인들이 또 동물권 활동가들이 대통령에게 요구하는 준엄한 사명"이라고 밝혔다.

케어는 이외 개는 가축이 될 수 없으며, 개를 가축에서 제외할 수 있는 것은 이제 문재인대통령이라고 강조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8
전체보기
  • 개정치꾼 2020-03-28 20:05:16

    출산율 0.88명 시대! 해맑은 어린아이 웃음소리가 그립다~♡ 언제부터인가 우리에겐 어린아이 웃음소리는 들리지 않고~ 층견犬소음과 개똥오줌 냄새에 시달리고 있다. 어린아이 안고 사진 찍는 정치인보다 개를 안고 사진찍어 표를 구걸하는 정치꾼들이 부쩍 늘었다. ●개정치● = ●망국의 첩경● 개정치꾼 추방하여 망국을 막아내고~~~ 해맑은 어린아이 웃음소리 들려오는 대한민국을 만들어보자~♡   삭제

    • 반려 2020-01-14 09:24:52

      좋은말이 반려이지
      알고보면 자기들 놀이용 도구 아닌가?   삭제

      • 하늘 2020-01-13 21:05:23

        개 구출한다고 사기치고 감성 마케팅으로 수십억 후원금을 모금하더니~~~
        개구조 여왕이 아니라
        안락사 여왕~ 개독살 마녀~~~ 였음이
        만천하에 드러났다.
        그러고선 돈받고 미국 개 앵벌이 단체~~
        수십억 후원금 프로잭트를 진행하는 미국 최대의 앵벌이 단체에. 그. 개를. 팔아서~~
        국권을 팔아쪄먹은 현대판 매국노집단일 뿐이다!
        철저한 수사와 반드시 구속하라!   삭제

        • 하늘낙타 2020-01-13 17:59:51

          개고기 항상 합법이다!

          사육ㆍ전기도축ㆍ유통ㆍ식용 몽땅 다 합법!

          식용개 / 반려견 구분하여 관리하고,

          반려견은 가축에서 제외하라!

          너무너무 당연한 것이 아닌가?   삭제

          • 엄지 2020-01-13 15:05:08

            보신탕 먹고 기운 뻐치게
            살자
            아자~~~~보신탕 쨩   삭제

            • 맹콩이 2020-01-13 09:02:46

              반려동물을 집에서 같이 살면서 악세사리.수컷.암컷.수술.많은 돈을 들여 자기만족에 살고있다 허나 이웃이 아프고 배고픈 이분들 에게는 후원은 커녕 사기집단 동물보호 단체에 후원하고있다 동물보호단체 명칭은 이기주의
              집단이다   삭제

              • 임춘풍 2020-01-12 18:38:45

                나는 알고 있다 동보는 악마라는것
                나는 알고 있다 동보는 돈버러지라는것
                나는 알고 있다 동보는 동물의 천적이라는것
                나는 알고 있다 동보는 사기을 친다는것
                나는 알고 있다 동보는 인간의 피을 빠라먹는것
                나는 알고 있다 동보는 지구상에서 사라져야 혼다는것 미친 똘아이들~~   삭제

                • 하늘낙타 2020-01-12 17:01:36

                  역사유래 대한민국 하늘아래에서는 지금까지도 여전히 개고기는 합법이다.
                  당당하게 먹고 개고기 세계화를 이루어서 인류 건강지킴이 역할의 사명을 다해야 합니다.
                  개고기 짱!
                  개고기 최고!
                  개고기 왕!
                  많이 많이 드시고 100에 시대 88하게 사십시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