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정치
"'유치원 3법' 통과 사립유치원 회계관리 법적근거 확보박용진 의원, 유치원 3법 본회의 통과에 대한 입장 기자회견
<박용진의원이 13일 오후 8시20분께 1년여 동안 추진해온 유치원 3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뒤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있다.>

[국회=권병창 기자] "그야말로 천신만고, 우여곡절을 겪으면서 (국회 본회의에서)'유치원 3법'이 통과된 것은 국민의 관심과 지지 덕분입니다.

고군분투를 마다하지 않으신 학부모님과 시민단체에 크게 감사드립니다."

더불어민주당 박용진의원은 13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통해 이같이 밝혔다.

박 의원은 "이번 유치원 3법의 통과는 너무 늦어지기는 했지만, 상식과 사회정의가 바로서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한, 우리 유아교육의 공공성을 바로 세우고, 깨끗한 교육현장을 만드는데 큰 기여를 할 것으로 믿는다고 전망했다.

그는 "이제 더 이상 국회에서 민생법안과 어린이 관련 정책을 발목잡는 정치가 있어서는 안 된다."고 역설했다.

박 의원은 이어 "앞으로 유치원 3법이 엄정하게 집행될 수 있도록 의정활동을 통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며 "국민께서 관심을 가져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그는 이번 유치원 3법 통과로 사립유치원의 투명한 회계를 위한 법적 근거가 확보됐다고 강조했다.

"밑 빠진 독에 돌을 괴었으니 사립유치원에 대한 지원을 논의해야 합니다."

그는 그 지원의 일환으로 먼저 사립유치원 교사에 대한 처우개선이 우선 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 의원은 향후,"이 부분들도 교육당국과 긴밀한 논의를 통해 하나하나 해결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