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경제 정치 포토뉴스
윤준호 의원, "부산시 최고 해양관광도시 만들 터”문체부 ‘관광거점도시 육성 사업’ 대상지 중 부산시 선정
<더불어민주당 윤준호 국회의원(부산 해운대을․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국회=박태용 기자] 더불어민주당 윤준호 국회의원(부산 해운대을․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이 "문화체육관광부가 발표한 ‘국제관광도시’에 부산시가 선정됐다"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28일 문체부는 ‘관광거점도시 육성 사업’ 대상지 5곳을 발표했다. 
이 중 ‘국제관광도시’로 부산시가 유일하게 선정되었다. 

부산시에 지원되는 국비 규모는 올해 43억 원을 시작으로, 2024년까지 5년간 최대 50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알려진다.

부산시는 다양한 축제, 역사․문화 등 지역 특성을 반영한 핵심 사업이 돋보이고 정책 이해도가 높다는 평가를 받았다. 

기본적인 관광 기반시설이 가장 우수하고, 해양을 끼고 있는 지리적 이점을 잘 살려 우리나라의 새로운 관문도시로 부상할 수 있다는 기대감도 반영되었다는 평가다.

윤 의원은 “부산은 대한민국의 해양수도이자 세계 각지에서 찾아올 만큼 관광인프라가 잘 갖춰진 강점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부산 여당 의원들 중 유일한 국회 농해수위 의원이자, 더불어민주당 해양수산특별위원회 위원장으로서, 부산이 세계 최고의 해양관광도시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