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영남권
진주시, ‘소규모 중소기업 근무환경 개선사업’ 참가업체 모집코로나19로 인한 기업애로 해소, 청년고용 확대 시책

[진주=조재호 기자] 진주시는 ‘코로나(COVID)19’로 인한 중소기업의 애로사항 해소와 기업의 근무환경을 개선해 청년고용을 확대하도록 지원하는 ‘소규모 중소기업 근무환경 개선사업’ 참가업체를 오는 4월 3일까지 모집한다.

이 사업은 지난해 진주시가 청년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결과를 반영해 기업들의 근무환경 개선을 통해 청년들에게는 근무하고 싶은 기업환경을, 기업에게는 잠재력 있는 청년고용을 지원하고자 올해 처음으로 시작된다.

작업환경개선, 근로환경 개선 등 2개 분야로 진행된다.

작업환경 개선사업은 기업의 작업공간인 바닥, 천정, 벽면, LED조명, 적재대, 환기 집진장치 등 작업환경 시설 개보수 사업이다.

근로환경개선사업은 화장실, 식당, 기숙사, 샤워실, 휴게실 등의 신축이나 개보수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시는 20일부터 4월 3일까지 신청서류를 접수 받아 현장실태조사와 심의를 거쳐 지원 대상을 선정한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되면 총 사업비의 50%, 최대 2,000만원까지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사업대상은 공장의 노후도, 업체의 고용률, 사업계획의 타당성, 연구·기술 노력 등을 반영해 선정한다.

여성기업과 청년 고용업체를 우대 할 수 있도록 여성 기업이거나 여성종업원 비율이 20% 이상인 업체, 40세 미만의 청년채용비율이 20% 이상인 업체에 가점이 주어진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이 최대한 지원을 빨리 받을 수 있도록, 지원시기를 최대한 당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기업들이 많은 관심을 갖고 신청해주기를 바란다. 앞으로도 여성들과 청년들이 일하고 싶어 하는 도시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진주시청 홈페이지의 ‘고시·공고’페이지에서 신청서식을 다운받아 기업통상과 기업정책팀으로 직접 또는 우편 제출하면 된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