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호남권
[특별기고] 농사철 안전사고 예방이 최우선(보성119안전센터 황신옥소방위/사진)

본격적인 농사철로 접어들면서 농기계 사고가 매년 발생하고 있지만 관심소홀로 안타까운 일이 빈번하다.

더군다나 농촌은 고령화로 사고 건수도 늘어나는 추세이다.

농기계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보호구 착용, 농,작업복 착용등 작업해야 하지만 실정은 그렇치 않다.

또한, 음주운전 절대금지 차량 추돌사고 방지를 위한 등화장치 작동, 야간 주행시 도로교통 준수 등이 필요하다.

농기계는 한 순간이라도 방심하면 자칫 큰 사고로 이어질 수 있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농기계 운전자 스스로 안전의식을 갖고 경각심을 가져야 할것으로 보인다.

야간 운행 등에 대비 야광판 부착 등으로 차량 추돌사고 방지 및 차량 운전자도 농민의 입장을 헤아려 농번기에는 안전운전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 

고령자의 오토바이 사고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안전운전과 보호장비 착용이 필수적이다.

오토바이 사고가 발생하면 충격을 흡수할 자체가 없을뿐만 아니라, 사고 확률도 높기 때문에 피해가 클 수밖에 없다. 

행락철의 분위기에 편승한 나머지 한잔은 괜찮겠지라는 안일한 생각에 음주운전으로 인해 대형 교통사고의 위험에 노출돼 귀중한 목숨을 잃는 일이 절대 일어나지 않아야 겠다.

다가오는 봄철 농사철을 앞두고 법규 준수에 관심을 갖고 대형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안전문화 정착에 기여해야 한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