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영남권
진주시, 금호지 생태공원 준공식 가져

[진주=조재호 기자] 진주시는 최근 금산면 금호지에서 ‘금호지 생태공원’ 준공식을 가졌다.

준공식은 조규일 진주시장을 비롯한 강민국 국회의원 당선자, 시의원, 금산면 단체장, 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생태공원은 총 2만 4천㎡ 규모로 석류나무 등 교목 21종 341본, 산철쭉 등 관목 12종 10,142본, 창포 등 초화류 5종 10,500본 등 2만 1천주 가량의 나무를 식재하여 녹지를 조성다.

버드나무군락지와 무당개구리 등 이곳에 서식하는 생물들을 관찰할 수 있는 생태관찰로와 온 가족이 피크닉을 즐길 수 있는 잔디광장, 아이들의 활동 공간인 생태놀이터, 모험놀이터와 쉼터 등으로 구성됐다.

또 생태공원에는 노약자 및 장애인을 위하여 BF예비인증을 득한 화장실과 음성안내기 등의 시설을 갖췄다.

금호저수지는 월아산 국사봉 입구에 위치하고 있어 진주 시민들이 가장 많이 찾는 장소로 시는 이곳을 명소로 조성하기 위해 2017년에 소망교와 경관개선사업을 준공 후 이번에 금호지생태공원을 준공했다.

시는 이와 연계하여 금호지 주차장 인근에 ‘금호지 수변형 테마공원’ 조성할 예정이다.

조규일 시장은 “이번에 조성한 금호지 생태공원에 어린이 짚라인, 네트 모험 놀이터, 잔디광장 등을 조성하여 어린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고 남녀노소 누구나 즐기는 힐링공간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