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서울시의회, 김부겸 더불어민주당대표 후보자와 간담회

[권병창 기자]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대표의원 조상호, 서대문4)은 28일, 프레스센터 프레스클럽 홀에서 오는 8월29일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를 앞두고 당대표에 출마한 김부겸 후보자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김 후보자는 간담회에서 “이번 당대표는 서울시장, 부산시장 및 차기 대선을 승리로 이끌 책임 있는 리더가 필요” 하다고 밝혔다.

그는 “국민이 민주당에 주신 176석에 안주하지 않고, 코로나이후 국민의 더 나은 삶, 더 안전한 삶, 더 고른 기회를 책임질 책임 정당, 전국에서 골고루 사랑받는 정당 민주당을 위해 가진 모든 경험과 역량을 발휘하겠다.”고 밝혔다.

이어진 질의응답에서 1천만 서울의 당면한 문제 해결과 지방의회의 나아갈 길, 민주당의 앞으로의 나아갈 길에 대한 열띤 토론이 이어졌다.

코로나 이후 국민들의 안전한 삶, 자치분권 확대, 여성정책, 부동산 문제 등 당면한 문제에 대한 비젼을 묻는 질문에 김부겸 후보자는 “이번에 선출된 지도부는 집권 여당의 책임을 한층 더 무겁게 안고, 국민을 하나로 모아 국민의 삶을 책임지는 국가를 만들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답했다.

이어 “서울시의회가 진정한 지방분권 실현에 앞장서고 있으며, 앞으로도 국민이 원하는 것을 기민하게 살피고 애써달라.”고 당부했다.

간담회에는 서울시의회 김인호의장, 김기덕부의장, 김광수부의장, 조상호 대표의원, 김정태 운영위원장을 비롯 60여명의 의원이 참석했으며, 김종민 최고위원 후보자도 함께 자리했다.

서울시의회 의원들은 "입을 모아 지방분권 실현과 광역의회 위상정립을 위한 정책 마련을 요청했고, 김부겸 후보자는 지방의회의 현실을 반영한 적극적인 정책 시행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