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이성용 참모총장, 방공사령부 대비태세 초도 순시격려품 전달, 혹한속 대비태세 만전 장병들 격려
<이성용 공군참모총장이 6일 공군 방공관제사령부 예하 제8681부대 소속 소띠 장병들을 격려하고 엄지손가락을 추켜세우며 포즈를 취했다.>
<이성용 총장이 격려품을 부대원에게 전달하고 있다.>

“영공을 지키는 그대들이 있어 든든해” 노고 치하
[권병창 기자/사진=공군 제공
] 이성용 공군참모총장은 6일 방공관제사령부 예하 제8681부대 등 3개 부대를 찾아 혹한 속에서도 확고한 군사대비 태세를 유지하고 있는 장병과 군무원을 격려하고, 기지 경계작전 현장을 점검했다.

이 총장은 “코로나19와 동장군에도 굴하지 않고, 빈틈없는 영공방위태세를 유지하고 있는 여러분들이 있어 마음 든든하게 생각한다.”고 장병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이성용 공군참모총장이 6일 공군 방공관제사령부 예하 제8681부대 소속 소띠 장병들을 격려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성용 총장은, "또한, 부대 지휘관들에게 장병들의 피로도를 고려해 스트레스 경감 대책을 적극적으로 시행할 것"을 강조했다.

한편, 최근 이성용 총장은 코로나19 상황 장기화와 혹한기임을 고려해, 공군 내에서 상대적으로 고지대에 있어 기온이 낮고 근무여건이 열악한 방공유도탄·관제부대들을 연이어 방문하며 대비태세 점검 및 격려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