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로컬뉴스 영남권
진주시지역아동센터, 아동급식 사업 공로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지역아동센터 22개소 휴원하자 580명 가정 도시락 배달 결정

[진주=조재호 기자] 진주시 지역아동센터연합회(회장 배은복)가 ‘2020년 아동급식사업 유공’ 분야에서 단체 부문에 아이마당 지역아동센터(시설장 이숙향)가,개인 부문에 박은성 멋진지역아동센터장이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지난 해 2월부터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예방을 위하여 진주시 지역아동센터 22개소가 휴원을 했다.

그동안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아동 580명에게 조리식으로 제공했던 급식이 중단될 위기에 처한 상황이었다.

이에따라 긴급하게 시와 지역아동센터가 협의해 결식 우려가 있는 이용 아동들에게 도시락과 대체급식을 직접 가정으로 배달했다.

또한, 시는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지 않는 저소득 아동들에게 지난해 8월 제2회 추가경정예산 9억원을 편성해 순차 등교 및 온라인수업으로 급식 사각지대에 놓인 아동 3,000명을 대상으로 전액 시비로 중식을 제공했다.

이번 수상은 시와 지역아동센터가 힘을 합쳐 아동들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한 노력의 결실이다.

시 관계자는 “이 같은 전폭적인 지원 결정은 코로나19로 인해 학교에서 주5일 무상급식을 제공받지 못하는 결식 아동의 발생을 예방하기 위한 긴급조치 였다”고 밝혔다.

단체 표창을 수상한 이숙향 센터장은 “미래를 이끌어갈 주인공인 아이들에게 질 높고 건강한 밥상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해준 시의 전폭적인 지원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 센터장은 “아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