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포토] 쾌청한 영암하늘 수놓는 초경량 항공기 편대
<영암군내 간척지에 조성된 신한에어 격납고>
<활주로 바로 지근에 기착한 초경량 비행기>

[영암=권병창 기자] 드넓은 평야, 쾌청한 영산강 지류의 영암 간척지를 가로지른 신한에어 훈련원에 초경량 항공기들이 계류중이다.

빨강 경비행기 등이 푸른 겨울 하늘을 도화지삼아 비행한 후 이내 활주로에 안착, 격납고와 주기장에 계류돼 있다.

초경량항공기는 조종사를 꿈꾸는 학생과 일반인들이 주로 교관들과 탑승하는 훈련용으로 각광받고 있다.  

대한일보  sky7675@hanmail.net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