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영상 포토뉴스
청와대,2010년도 여성 신년인사회 개최

이명박 대통령 내외는 18일 오후 세종홀에서 열린 2010년 여성 신년인사회에 참석, 여성정책의 새로운 패러다임과 비전을 공유하기 위해 모인 각계 여성지도자들을 격려하고, 나라가 어려울 때마다 희망이 되어 온 여성의 저력을 치하했다.

이 대통령은, 작년 전국여성대회(09.11.3)에서 가족, 청소년 등 여성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업무를 여성부로 이관하기로 한 약속이 신속하게 지켜졌음을 강조하면서(’10.1.18 정부조직법 일부 개정법률 공포), 앞으로 여성을 비롯한 전체 국민의 행복과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G-20 정상회의 국내 유치를 계기로, 대한민국이 인류의 미래를 제시하고 변화를 이끄는 세계 중심국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더 큰 대한민국을 제대로 만들기 위한 여성계의 선도적인 역할을 당부했다.

18일 행사에서 참가자들은 어려움을 이겨내고 취업에 성공한 여성 3인(청년, 경력단절여성, 노인)의 경험을 공유하고, 더 많은 여성들이 경제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자는 다짐의 시간을 갖기도 했다.

올해로 21번째를 맞는 신년 인사회에는 과학기술계, 문화예술계, 경제계 등 다양한 분야와 탈북여성, 이주여성, 장애여성 등 소외여성을 대표하는 여성지도자 500여 명이 참가했다.

21년만에 처음으로 한국여성정책연구원과 여성부가 공동 개최함으로써 여성분야 민.관협력을 강화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이순주 기자/사진=청와대 제공>

대한일보  webmaster@daehanilbo.co.kr

<저작권자 © 대한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